Home marathon 올바른 걷기는···운동후 피곤하거나 공복감 느끼면 ‘NO’

Viewing 1 post (of 1 total)
  • Author
    Posts
  • #16345
    정하상성당

      우선 전문가들은 걷기는 가볍고 일상적인 운동이지만 몸에 무리가 가지 않게 하기위해서는 체계적으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먼저 자신의 몸 상태에 맞게 시작해야지 그렇지 않고 무리할 경우 오히려 몸에 이상을 불러올 수 있어 신경써야 한다. 나이와 체력에 맞는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꾸준하게 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걷기 운동을 한 뒤 너무 피곤함을 느끼거나 공복감을 느끼면 무리를 했다고 생각하는 것이 좋다. 가장 좋은 방법은 일주일에 5일 정도 하루 30분씩 걷는 것이다. 중요한 것은 걷기의 경우 단기간에 효과를 기대해서는 안된다는 점이다.

      다음은 올바른 자세로 걷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 바른 자세로 걸아야만 부상을 예방할 수 있다. 특히 바른 자세로 걸어야 발이 받게되는 무게를 분산시켜 몸에 무리가 가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가장 좋은 발의 움직임은 발뒤꿈치 바깥쪽으로 딛기 시작해 발바닥 중앙 바깥쪽을 거쳐 앞쪽 새끼발가락, 엄지발가락 쪽으로 옮겨 체중이 이동하도록 해야 한다. 시선은 10~15미터 전방을 주시하고, 몸이 앞으로 5도 정도 기운 상태에서 팔은 자연스럽게 흔들어 주면 된다. 보폭은 자신의 키에서 100센티미터를 뺀 정도가 가장 적당하다.

      마지막으로 간편한 복장과 자신에게 맞는 신발을 이용하는 것도 중요하다. 기본적으로 옷은 다른 운동을 할 때와 마찬가지로 땀이 잘 흡수되고 통풍이 되는 것이 좋다. 보통 걷기는 30분 이상 하게 돼 발이 받는 충격을 고려, 운동화가 걷기에 적합한 것을 신어야 한다.

      전문가들은 우선 가장 많은 체중의 부하를 받는 뒤꿈치의 충격을 잘 흡수해야 하며, 부드럽고 앞부분이 넓은 워킹전문 운동화가 효과적이다. 가장 중요하지만 쉽게 간과할 수 있는 점은 바로 운동전에 충분한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다.

    Viewing 1 post (of 1 total)
    • You must be logged in to reply to this topic.